본문 바로가기

Exhibition!

[행사]아라뱃길 카약축제 2018

반응형

카약 타러 왔습니닷!!

 

아라뱃길 카약축제가 있었습니다

 

Sunset Festa 라고 카약축제 말고도

 

여러가지 축제가 동시다발적으로 진행 된 것 같습니다.

 

학교에서 공부할 때, 시민들을 위한 행사를 위한 공간이니 뭐니 하면서 탁상공론 했던 것들이

 

실제로 어떻게 작동하는지 이런데서 직접 체험하고 관찰하는 거죠.

 

지자체 주관행사들이 나름 성공적으로 개최된 것을 보니 보기도 좋네요.

 

그 안에서 반성할 점들도 많을 것 같습니다.

 

......

 

 

 

시천가람터에서 지난 13일 카약축제가 있었습니다.

 

이 바보탱이들이 메인포스터에 '사천가람터'라고 오타를 냈습니다.

 

고칠 시간이 없었을까요? 이걸 발견 할 수 없었을까요?

 

답답한 노릇입니다...

 

<2018 아라뱃길 카약축제>

 

1. 일시 : 2018.10.13() 12:00 ~ 17:00

2. 장소 : 아라뱃길 일원(시천가람터 프로그램들판 구간 6km)

3. 주관 : 워터웨이플러스, 한국해양소년단연맹

4. 주최 : K-water, 인천광역시 서구

5. 행사 세부내용

(진행방식) 카약을 활용해 아라뱃길 위에서 진행되는 비경쟁 레이스

(코 스) 시천가람터 프로그램들판(전망대) 시천가람터

(참가규모)

- 싯온카약(21) : 300

- 싯인카약(1) : 50

-S.U.P(1) : 50

*싯온카약은 주관측에서 준비

*싯인카약과 SUP는 개인장비 소지 후 참여 가능

(진행방식) 부표 반환 왕복 완주(싯인 12km, SUP 6km, 싯온 6km)

- 출 발(시천가람터) : 3개 그룹 나뉘어 출발(순서 : 싯인, SUP, 싯온)

- 쉼 터(봉수마당) : 1.5, 4.5 지점 / 병물제공

- 반환점(프로그램들판) : 3.0, 6.0km 지점 / 반환확인 / 병물제공

(기록측정) 기록칩을 활용한 완주시간 측정 및 제공

(기 념 품) 완주증, 완주메달 제공

 

개략 정보입니다.

 

저희는 카약 문외한이기 때문에 주최측에서 카약을 제공해주는, 싯온카약(2인1조) 를 신청했습니다.

 

싯인카약과 S.U.P는 개인이 장비를 가져오는데, 이런 거 갖고 계신분들 참 대단하네요.

 

......

 

시천가람터를 도착했더니 다른 행사들도 이미 진행 중입니다.

 

 

 

종이카약 만들어서 한강 횡단하기 행사입니다.

 

부모님과 아이들이 함께 만들고 있어요.

 

 

 

재밌어보이네요. ㅋㅋ

 

카약축제 옆에 공연장도 마련돼 있습니다.

 

계속해서 공연을 하는건지, 리허설을 하는건지...

 

약간 이해하기 어렵습니다.

 

안내 같은게 부족한 느낌이네요.

 

 

 

 

 

웃긴게, 위에 보시면 사진에 살짝 나오는데 썬셋리버페스타 라고 적혀 있는데요.

 

이게 지금 아라뱃길 카약축제인지 선셋리버페스타인건지...헷갈립니다.

 

하나만 합시다 하나만...

 

......

 

 

오늘 탈 카약들이 강 한가운데 마련돼 있습니다.

 

제가 저걸 타야 되는군요.

 

 

 

밥을 안 먹고 왔는데, 한 켠에 푸드트럭들이 있습니다.

 

그 옆으로는 시장에서 나오신 상인분들이

 

김치전이니 김밥이니 팔고 계신데, 카드는 안 된다 하시네요...

 

좀 안타까운 일입니다.

 

카드도 받으셨으면 가져나오신 음식 다 팔고 가셨을텐데...

 

 

스테이크니 뭐니 하는 것들이 있는데, 너무 과한 느낌이라

 

샌드위치? 토스트? 비슷한 팍스랩이랍니다. 이게 팍스랩이래요.

 

구성은 로티, 소새지, 양배추, 소스2종, 마늘칩의 단촐한 구성입니다만.

 

이거 맛있습니다.

 

일단 로티가 우리가 흔히 좋아하는 탄수화물 맛입니다.

기름에 구운 빵같기도 하고 떡같기도 하고 쫄깃한 식감+바삭한 식감 둘다 주거든요.

 

소새지 맛도 좋고, 거기에 양배추식감+달콤한 소스가 굉장히 풍부한 식감을 제공합니다.

 

거기에 또 한번 바삭하고 고소한 마늘칩까지...

 

마무리로 콜라를 마시면...크...ㅡㅡb

 

4500원 짜리 세트로 이 구성이면 혜자죠 혜자.

 

 

어느새 행사를 시작하겠다고 모이라네요.

 

빈스백이라고 이렇게 시민들을 편하게 모셔놓고 말씀들을 하십니다.

 

배려돋네요.

 

국회의원분이니 누구니 나오셔서 축하멘트를 하면 곧 카약을 타러 이동합니다.

 

 

이제 물 위로 갈 시간이네요.

 

두근두근 합니다.

 

저는 수영을 못 하거든요.

 

그래서 구명조끼를 입었는데, 꼭 가랭이 사이로 저 끈을 걸어야 한다네요..ㅠㅠ

 

민망해라...

 

 

사람들도 다들 구명조끼 끈을 가랑이 사이로 걸었습니다.

 

쪽팔림보다 목숨이 먼저거든요.

 

 

주최측에서 간식이랍시고 주는데, 저는 어디 무인도에 갈 때 가져가는 비상식량인줄 알았습니다.

 

이렇게 푸짐하게 챙겨주시다니, 아니 이러실거면 돈으로 주세요 돈으로 ㅋㅋㅋㅋㅋ

 

이 정도면 저녁밥 사먹을 돈은 나오겠네요.

 

 

 

여기 보이는 것들이 개인들이 가져온 싯인카약 입니다.

 

저희가 타는 건 싯온Sit on

 

이분들 것은 Sit in

 

말 그대로 앉으시면 쏙 들어갑니다.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카약이구요.

 

마치 프로의 향기가 납니다.

 

 

우리가 탈 카약은 이렇게 허접합니다.

 

해양소년단 이라고 적혀 있는데요.

 

그렇습니다. 이 행사에 참가하신 분들은 자동으로 해양소년단에 가입이 되신다네요. ㅋㅋㅋ

 

어떤 의미가 있는건지는 정확히 모르겠습니다.

 

 

 

타기 전에는 아직 평화로운 두 사람.

 

 

어느 새 물 위로 갈 때가 됐습니다.

 

 

Sit On~!!!

 

이럴거면 미리 신발을 벗고 오라고 하던지 해야지...

 

물이 배 안으로 들어오구요.

 

엉덩이는 대부분 시간 동안 물 속에 잠겨 있었습니다.

 

아마 살이 쪄서 그런것 같습니다...ㅜㅜ

 

그러려니 하고 참고 타야죠...

 

 

DSLR 가져왔는데 카약 탈 때 안 가져와서 천만 다행입니다.

 

그랬다면 카약 뒤집어져서 카메라고 뭐고 다 박살 났을 것 같은 나쁜 예감이 들더군요.

 

실제로 카약에 앉았을 때는 굉장히 좌우로 불안정하게 흔들립니다.

 

물은 계속 튀구요. 한강물 무지 더럽습니다.

 

게다가 탈줄 모르니 카약이 계속 좌로 갔다 우로 갔다...

 

아마 1등한 팀보다 저희가 간 거리가 훨씬 멀 겁니다.

 

본래 왕복 6km 인데, 9km 정도 이동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ㅋㅋㅋ

 

 

 우리 1등인거죠?

 

내 맘 속에 1등.

 

메달과 증서를 받았습니다.

 

기념품도 하나 받았네요. 핸드폰 넣을 수 있는 작은 가방.

 

카약 탈 때 영상도 조금 촬영했는데, 양손이 노를 저어야 하다보니 제대로 촬영을 못 했네요.

 

끝나고 나서 갑작스럽게 경품뽑기 행사를 합니다.

 

재미는 있었는데요. 사전에 고지 없이 모든 것이 즉흥적인 것처럼 진행 되는데요.

 

미리 이야기가 되었어야 하는 것 아닌가 싶습니다.

 

중구난방적인 느낌이 없잖아 있습니다.

 

어쨌든 카약이라는 것에 혀만 갖다대서 맛을 본 것 같은 느낌은 들었습니다.

 

재밌었습니다.

 

지자체에서 이런 좋은 행사들을 더 퀄리티 있게 잘 준비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반응형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광역시 서구 검암경서동 |
도움말 Daum 지도